Began in London

in 1989


'강력함과 신비로움'을 불러 일으킨다는 뜻의 

STORM LONDON 스톰 런던은 1989년에 영국 런던에서 시작해

캐쥬얼과 컨템포러리를 넘나드는 혁신적이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현재 45개국에서 시계, 가방, 향수, 의류 등 

다양한 패션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Inspired by 

Storm Generation


시대를 향유하는 '스톰 제너레이션'을 찾아 

그들의 삶을 연구하고 그들의 생각에 공감하며 

스톰만의 독특한 무드 안에서 

그것들을 무수히 해체하고 새롭게 디자인합니다.

Rearranges

the Routine


무언가를 함부로 규정하는 행위를 지양하고 

끊임없는 시도와 변화를 추구하며

일상의 다양한 것들로부터의 자극을 

자유로운 브리티쉬 스트릿 무드로 재배치합니다.


Began in London in 1989


'강력함과 신비로움'을 불러 일으킨다는 뜻의 STORM LONDON 스톰 런던은 1989년에 영국 런던에서 시작해

캐쥬얼과 컨템포러리를 넘나드는 혁신적이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현재 45개국에서 시계, 가방, 향수, 의류 등 다양한 패션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Inspired by Storm Generation


시대를 향유하는 '스톰 제너레이션'을 찾아 그들의 삶을 연구하고 그들의 생각에 공감하며 

스톰만의 독특한 무드 안에서 그것들을 무수히 해체하고 새롭게 디자인합니다.


Rearranges the Routine


무언가를 함부로 규정하는 행위를 지양하고 끊임없는 시도와 변화를 추구하며

일상의 다양한 것들로부터의 자극을 자유로운 브리티쉬 스트릿 무드로 재배치합니다.